이슈  |  정치  |  경제/산업  |  사회  |  문화  |  건강/한의학  |  특집  |  보도자료
 
서울일보
뉴스
지역뉴스
스포츠
연예
포토뉴스
사설 칼럼
>
LG생활건강, 바이올렛드림 베이스메이크업 라인 출시
 서울조은뉴스 17-11-14 00:08 | 최종업데이트 17-11-14 00:08    프린트    이메일보내기 | 목록보기 
  • LG생활건강이 색조 메이크업 브랜드 바이올렛드림을 통해 더블 스테이&실크 웨어 베이스메이크업 라인을 출시했다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이 색조 메이크업 브랜드 바이올렛드림을 통해 ‘더블 스테이&실크 웨어 베이스메이크업’ 라인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베이스메이크업 라인은 커버력과 밀착력이 돋보이는 ‘더블 스테이 베이스 라인’과 매끈하고 투명한 피부 표현이 가능한 ‘실크 웨어 베이스 라인’으로 나뉘어지고 각 라인별로 파운데이션, 컨실러, 쿠션 등 다양한 베이스 메이크업 제품을 만나볼 수 있다.

    더블 스테이 베이스라인은 본연의 피부처럼 밀착되어 온종일 메이크업의 무너짐 없는 무결점 피부를 연출한다. 듀얼 커버 시스템이 피부톤과 잡티를 꼼꼼하게 커버하고 피부 친화적인 스킨 라이크 파우더가 뭉침이나 들뜸 없이 피부에 쫀쫀하게 밀착시킨다.

    실크 웨어 베이스라인은 이름 그대로 실크처럼 피부에 미세 그물막을 형성해 잔주름이나 요철뿐만 아니라 거친 피부 결까지 매끄럽게 완성시킨다. 그린, 퍼플 등으로 컬러가 세분화되어 피부톤 자체의 장점을 살리고 단점을 보완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대표 제품인 ‘더블 스테이 파운데이션’은 풍부한 보습과 영양이 함유된 텍스처가 피부에 밀착되어 요즘처럼 건조한 날씨에 사용하기 좋다. 리퀴드 팩트 타입이라 더욱 촉촉하고 밀착력을 높일 수 있다.

    ‘실크 웨어 메이크업 베이스’는 쿠션 전에 사용하는 프라이머 역할로 주름과 요철은 메우고 다음 베이스메이크업 제품의 밀착력은 높여준다. 그린, 펄핑크, 피치, 바이올렛 총 4종으로 출시되어 피부톤에 따라 골라 쓸 수 있다.

    바이올렛드림 베이스메이크업 라인은 보떼, 네이쳐컬렉션을 비롯한 화장품 전문점 등의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LG생활건강이 지난 8월 새롭게 론칭한 바이올렛드림은 편안하고 자연스러운 메이크업부터 강렬하고 과감한 메이크업까지 다양한 연출이 가능한 전문적인 메이크업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브랜드 뮤즈 정려원이 드라마 <마녀의 법정>에서 바르고 출연했던 ‘립컷루즈’ 레드컷 컬러는 뜨거운 관심을 받았고, 첫 방송 이후 초도물량이 완판되는 등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서울조은뉴스 17-11-14 00:08 | 최종업데이트 17-11-14 00:08    프린트    이메일보내기 | 목록보기 
기자
▶ 이메일 보내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해당하는 글이 없습니다.
해당하는 글이 없습니다.
→뉴스홈으로   ↑ top
공지사항
서울e조은뉴스입니다.

    2017-12514

 

연 예 NEWS
스포츠종합
호주 프리미엄 수제맥주 키트 쿠..
쉐보레 초청 이대영 군, 맨유 개..
연예종합
데뷔10주년을 맞이한 소녀시대를 위해 소녀시대숲 2호가 서울로7017의 스타나무 ..
젝스키스, 데뷔 20주년을 맞아 ‘..
모델 이현이, 인스타그램에 아들 ..
AOA 설현, 20일 패션쇼핑몰 엔터식..
동정 인사 새얼 부음 알림
천사가 보내온 3
24년의 세월을 서울역 인근 노숙인들을 위한 구호사업
신문사소개 | 회사연혁 | 조직구성도 | 본사 편집위원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정정보도신청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



22187 인천광역시 남구 토금중로 63 서해 103-1001호 서울e조은뉴스 전화 032 882 7215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 00471
등록일자 2007-12-11 기사제보 star4938@naver.com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선호
대표 이대균 010-9908-2580 / 편집인.발행인 이선호 010-7685-3400 / 취재국장 김진국 / 관리국장 김덕환 / 인터넷사업부 박지은| |
Copyrightⓒ by 서울e조은뉴스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qrco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