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  정치  |  경제/산업  |  사회  |  문화  |  건강/한의학  |  특집  |  보도자료
 
서울일보
뉴스
지역뉴스
스포츠
연예
포토뉴스
사설 칼럼
>
여행박사, 싱가포르 항공 프리미엄 이코노미석 탑승하는 싱가포르 자유여행 선보여
 서울조은뉴스 18-03-14 01:50 | 최종업데이트 18-03-14 01:50    프린트    이메일보내기 | 목록보기 
  • 싱가포르 가든스 바이 더 베이

    합리적인 가격에 질 높은 서비스 받는 ‘프리미엄 이코노미석’
    10만원으로 이코노미 클래스를 벗어나는 방법


      여행박사가 개인의 만족을 중요시하는 ‘가심비’ 소비 트렌드에 맞춰 싱가포르항공 프리미엄 이코노미석에 탑승하는 싱가포르 자유여행 상품을 선보였다고 13일 밝혔다. 


    싱가포르는 고층 건물과 정원으로 가득 찬 풍경, 세계적인 수준의 생활 환경과 깔끔한 도시 환경을 자랑한다. 크기는 작지만 볼 거리와 즐길 거리가 다양해 미식, 관광, 휴식, 교육 등 다양한 목적을 채워 준다는 장점 때문에 많은 여행객에게 매력적인 여행지로 꼽힌다.

    이색적인 건물 디자인으로 유명한 마리나 베이 샌즈 호텔을 비롯한 가든스 바이 더 베이는 이미 싱가포르에서 빼놓을 수 없는 사진 촬영 장소가 됐고, 한 번 먹으면 절대 잊을 수 없다는 칠리크랩과 고소한 빵에 버터와 카야잼을 얹은 카야 토스트 등 감탄을 자아내는 음식도 많아 이를 경험하기 위해 싱가포르를 찾는 여행객도 적지 않다.

    최근에는 가심비 소비 트렌드에 맞춰 적당한 비용에 보다 질 높은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프리미엄 이코노미’를 선호하는 싱가포르 여행객이 늘어나고 있다. ‘프리미엄 이코노미’는 ‘비즈니스 클래스’보다는 저렴한 요금으로 ‘일반 이코노미’보다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는 항공 좌석이다.

    여행박사가 추천하는 싱가포르 여행 역시 싱가포르항공 프리미엄 이코노미석으로 가심비를 더했다. 일반 이코노미석과 10만원 정도의 가격 차이가 있지만 가격 대비 기내 서비스가 알차 비즈니스는 부담스럽지만 이코노미 클래스를 벗어나고 싶은 여행객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무엇보다 프리미엄 이코노미의 장점은 넓다는 것이다. 기존 이코노미보다 6인치나 큰 38인치의 넓은 좌석 간격과 넉넉한 수납 공간으로 편안한 비행을 누릴 수 있고, 수화물도 5kg 추가되어 35kg까지 허용된다. 또한 우선 탑승·하차가 가능하며 세계 고급 요리로 선보이는 기내식과 샴페인도 제공되는 등 비즈니스에 준하는 기내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김현하 여행박사 동남아자유팀장은 “이번 여행은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비즈니스석에 준하는 기내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는 기회”라며 “예약이 어려운 연휴에 출발하는 상품도 동일한 가격에 판매되니 합리적인 비용으로 더 알찬 여행을 즐길 수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여행박사가 추천하는 싱가포르 여행은 프리미엄 이코노미석에 탑승하는 싱가포르항공 왕복 항공료, 전 일정 4성급 호텔 숙박과 여행자 보험을 포함하여 1인당 94만5900원에 판매된다. 호텔은 선택 가능하며, 호텔마다 가격은 변동될 수 있다. 4월부터 6월까지 연휴와 주말에 출발하는 상품으로 출발 날짜는 상이하니 확인은 필수다. 

  • 싱가포르 프리미엄 이코노미: http://www.tourbaksa.com/pr/view_v2.asp?idx=6487
  •       

 서울조은뉴스 18-03-14 01:50 | 최종업데이트 18-03-14 01:50    프린트    이메일보내기 | 목록보기 
기자
▶ 이메일 보내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해당하는 글이 없습니다.
해당하는 글이 없습니다.
→뉴스홈으로   ↑ top
공지사항
서울e조은뉴스입니다.

    2017-12514

 

연 예 NEWS
스포츠종합
후오비 코리아, 러시아 축구 원..
호주 프리미엄 수제맥주 키트 쿠..
연예종합
데뷔10주년을 맞이한 소녀시대를 위해 소녀시대숲 2호가 서울로7017의 스타나무 ..
젝스키스, 데뷔 20주년을 맞아 ‘..
모델 이현이, 인스타그램에 아들 ..
AOA 설현, 20일 패션쇼핑몰 엔터식..
동정 인사 새얼 부음 알림
천사가 보내온 3
24년의 세월을 서울역 인근 노숙인들을 위한 구호사업
신문사소개 | 회사연혁 | 조직구성도 | 본사 편집위원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정정보도신청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



22187 인천광역시 남구 토금중로 63 서해 103-1001호 서울e조은뉴스 전화 032 882 7215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 00471
등록일자 2007-12-11 기사제보 star4938@naver.com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선호
대표 이대균 010-9908-2580 / 편집인.발행인 이선호 010-7685-3400 / 취재국장 김진국 / 관리국장 김덕환 / 인터넷사업부 박지은| |
Copyrightⓒ by 서울e조은뉴스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qrco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