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  정치  |  경제/산업  |  사회  |  문화  |  건강/한의학  |  특집  |  보도자료
 
서울일보
뉴스
지역뉴스
스포츠
연예
포토뉴스
사설 칼럼
>
쎄미시스코, ‘EV 트렌드 코리아 2018’ 참가… 자체 제작 전기차 전시
쎄미시스코 초소형전기차 D2·R3·U4 전시회 참가…전시회 기간 기업설명회도 진행
 서울조은뉴스 18-04-13 00:34 | 최종업데이트 18-04-13 00:34    프린트    이메일보내기 | 목록보기 
  • 쎄미시스코가 선보이는 SMART EV D2



     초소형전기차 스마트EV 생산업체 쎄미시스코(대표 이순종)가 12일부터 15일까지 4일간 코엑스에서 진행되는 국내 최대 규모 전기자동차 박람회 ‘EV 트렌드 코리아 2018’에 참가해 스마트 EV를 선보인다. 


    쎄미시스코는 전시 부스를 통해 판매를 시작한 D2를 비롯해 자체 생산체계를 통해 개발된 초소형 역삼륜전기차 R3, 초소형 4륜화물전기차 U4를 전시한다.

    D2는 운전석과 조수석을 좌우로 배열한 초소형 2인승 전기차로 냉난방 공조시스템, 밀폐형 3도어 시스템, 트렁크를 갖추고 있다. 에너지 소비량이 휘발유 차량의 6분의 1, 하이브리드 차량의 3분의 1 수준이며, 1회 충전으로 약 150km 주행이 가능하다.

    D2는 유럽에서 인증을 받았고 지난해 상반기 글로벌 순수전기차 판매 4위를 기록할 정도로 검증된 모델이다. 현재 이탈리아, 스페인, 프랑스 등 유럽 여러 나라에서 운영 중인 카셰어링 시스템 ‘Share N Go’를 통해서도 수천 대가 운행 중이다. 국내에서도 국토교통부 및 환경부 인증과 보조금 지급 기준을 통과하고 지난 2월 1호차 고객 인도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출고가 시작됐다.

    쎄미시스코 이순종 대표는 “유럽에서 먼저 인정받은 스마트 EV ‘D2’는 현재 개인 차량예약자는 물론 지자체와 공단에서의 수요 또한 늘고 있어 매우 고무적”이라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초소형전기차에 대한 소비자들의 선택폭을 더욱 넓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쎄미시스코는 전시회 기간 중 국내외 참가 업체 및 바이어는 물론 참관객을 대상으로 IR(기업설명회) 행사를 병행하는 한편, 취약 계층을 위한 차량 기증행사에도 동참해 초소형전기차 D2를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EV 트렌드 코리아 2018’는 환경부가 개최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전기차 전시회로 약 150개사 250부스 규모로 진행될 예정이다. EV 완성차 전시를 비롯해 충전 인프라, 경량 소재 등 주요 부품 전시와 정부 및 지자체 보조금, 전기차 전용 금융상품 등 전기차 관련 생활상품 전시도 함께 선보인다.

    웹사이트: http://semisysco.com/
 서울조은뉴스 18-04-13 00:34 | 최종업데이트 18-04-13 00:34    프린트    이메일보내기 | 목록보기 
기자
▶ 이메일 보내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해당하는 글이 없습니다.
해당하는 글이 없습니다.
→뉴스홈으로   ↑ top
공지사항
서울e조은뉴스입니다.

    2017-12514

 

연 예 NEWS
스포츠종합
호주 프리미엄 수제맥주 키트 쿠..
쉐보레 초청 이대영 군, 맨유 개..
연예종합
데뷔10주년을 맞이한 소녀시대를 위해 소녀시대숲 2호가 서울로7017의 스타나무 ..
젝스키스, 데뷔 20주년을 맞아 ‘..
모델 이현이, 인스타그램에 아들 ..
AOA 설현, 20일 패션쇼핑몰 엔터식..
동정 인사 새얼 부음 알림
천사가 보내온 3
24년의 세월을 서울역 인근 노숙인들을 위한 구호사업
신문사소개 | 회사연혁 | 조직구성도 | 본사 편집위원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정정보도신청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



22187 인천광역시 남구 토금중로 63 서해 103-1001호 서울e조은뉴스 전화 032 882 7215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 00471
등록일자 2007-12-11 기사제보 star4938@naver.com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선호
대표 이대균 010-9908-2580 / 편집인.발행인 이선호 010-7685-3400 / 취재국장 김진국 / 관리국장 김덕환 / 인터넷사업부 박지은| |
Copyrightⓒ by 서울e조은뉴스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qrco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