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  정치  |  경제/산업  |  사회  |  문화  |  건강/한의학  |  특집  |  보도자료
 
서울일보
뉴스
지역뉴스
스포츠
연예
포토뉴스
사설 칼럼
>
울트라 코리아 2018, 최다 관객수 갱신하며 성황리 종료
 서울조은뉴스 18-06-12 01:50 | 최종업데이트 18-06-12 01:50    프린트    이메일보내기 | 목록보기 
  • 울트라 코리아 2018

    제드·체인스모커스·데이비드 게타·악스웰·인그로소 등 전 세계 최정상 아티스트 총 출동
    3일간 메인·라이브·레지스탕스·매직비치 스테이지까지 4개의 무대 모두 관객으로 꽉 들어차       



     완벽한 여름 밤을 선사한 뮤직 페스티벌, ‘울트라 코리아 2018(ULTRA KOREA 2018, UMF KOREA)’이 지난 주말 3일간 약 18만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최다 관객수를 갱신, 또 한 번 최고의 최고를 입증하며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다. 


    공연 전부터 압도적인 아티스트 스케일로 눈길을 사로 잡은 울트라 코리아 2018에는 체인스모커스(The Chainsmokers), 제드(Zedd), 데이비드 게타(David Guetta), 악스웰·인그로소(Axwell Λ Ingrosso), 스티브 안젤로(Steve Angello), Galantis(갈란티스), Carl Craig(칼 크레이그) 등 라인업에 예고되었던 초대형 아티스트가 모두 참석해 울트라 코리아 2018 무대를 빛냈다.

    세계 최정상 헤드라이너뿐만 아니라 울트라 코리아 무대에 오른 이상순, 윤미래, 드렁큰 타이거와 같은 익숙한 국내 뮤지션들의 새로운 매력을 발견하는 자리로도 거듭났으며, 해외에서는 엄청난 인기를 끌고 있으나, 아직 국내에서는 잘 알려져 있지 않았던 모드스텝(Modestep), 주(Zhu)의 라이브 스테이지 또한 관객의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총 103팀의 아티스트가 메인 스테이지 및 라이브, 레지스탕스, 매직비치 스테이지에 올라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으로 3일 내내 가득 채웠으며, 4개의 무대 모두 관객으로 가득 차 열렬한 호응을 받았다. 특히 올해 공연은 힙합, 밴드, 테크노, 트랩 등 다채로운 장르를 아우르는 라인업으로 점차 세분화 되어가는 일렉트로닉 댄스 음악 장르를 다양하게 수용했다는 점에서 높게 평가 받았다.

    세계 최고 퀄리티를 갖춘 울트라 코리아의 무대효과도 높은 호평을 받았다.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의 비트에 맞춰 하늘을 물들이는 레이저 퍼포먼스는 초대형 뮤직 페스티벌의 진면모를 유감없이 보여줬으며, 페스티벌에 참석한 관객들에게 황홀한 경험을 선사했다. 특히 데이비드 게타 공연 때에는 서울 하늘을 수놓는 폭죽과 불꽃놀이로 음악의 감동을 배가시켰다. 이 폭죽과 불꽃은 잠실 올림픽 주경기장을 따라 한 바퀴 두르는 퍼포먼스로 울트라 코리아2018의 마지막을 절정으로 끌어 올렸다.

    또한 울트라 코리아 스테이지 외에도 다양한 즐길 거리가 풍성했다. 올해에도 세계적인 그래피티 아티스트 6팀이 내한해 무대와 관객 사이에서 라이브 아트 액티배이션즈(Live Art Activations)를 선보였다. 듣고 즐기는 재미를 넘어 3일간 현장 곳곳에서 점차 완성되어가는 예술작품을 직접 보고 만끽하는 재미까지 더해져 문화의 다양한 요소를 복합적으로 아우르는 대표적인 페스티벌로 자리 잡았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또한 화장실과 휴게 공간의 확충으로 관객들이 긴 시간 편안하게 페스티벌을 즐길 수 있게 배려했다.

    울트라 코리아는 올해로 7주년을 맞은 울트라 코리아가 이번에도 3일간 18만명이라는 기록적인 관객 수치를 달성하고 성황리에 마무리 되었다고 울트라 코리아가 아시아 최고의 뮤직 페스티벌로 자리잡은 것은 공연장을 가득 채워준 음악을 사랑하고 성숙한 공연 문화를 갖춘 관객들 덕분이었다며 함께 아름다운 축제를 만들어 주신 관객들께 감사 드리며, 내년에도 더욱 놀라운 무대로 돌아올 것을 약속 드린다고 밝혔다.

 서울조은뉴스 18-06-12 01:50 | 최종업데이트 18-06-12 01:50    프린트    이메일보내기 | 목록보기 
기자
▶ 이메일 보내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해당하는 글이 없습니다.
해당하는 글이 없습니다.
→뉴스홈으로   ↑ top
공지사항
서울e조은뉴스입니다.

    2017-12514

 

연 예 NEWS
스포츠종합
후오비 코리아, 러시아 축구 원..
호주 프리미엄 수제맥주 키트 쿠..
연예종합
데뷔10주년을 맞이한 소녀시대를 위해 소녀시대숲 2호가 서울로7017의 스타나무 ..
젝스키스, 데뷔 20주년을 맞아 ‘..
모델 이현이, 인스타그램에 아들 ..
AOA 설현, 20일 패션쇼핑몰 엔터식..
동정 인사 새얼 부음 알림
천사가 보내온 3
24년의 세월을 서울역 인근 노숙인들을 위한 구호사업
신문사소개 | 회사연혁 | 조직구성도 | 본사 편집위원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정정보도신청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



22187 인천광역시 남구 토금중로 63 서해 103-1001호 서울e조은뉴스 전화 032 882 7215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 00471
등록일자 2007-12-11 기사제보 star4938@naver.com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선호
대표 이대균 010-9908-2580 / 편집인.발행인 이선호 010-7685-3400 / 취재국장 김진국 / 관리국장 김덕환 / 인터넷사업부 박지은| |
Copyrightⓒ by 서울e조은뉴스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qrco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