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  경기  |  인천  |  충청  |  전남  |  전북  |  영남  |  강원
 
지역뉴스
서울
경기
인천
충청
전남
전북
영남
강원
> 지역뉴스 > 전남
전남도, 태풍 ‘차바’ 피해 잠정액 173억 원
 서울조은뉴스 16-10-11 01:02 | 최종업데이트 16-10-11 01:02    프린트    이메일보내기 | 목록보기 
전라남도가 제18호 태풍 ‘차바’로 인한 피해로 10일 현재까지 사유시설 158억 원과 공공시설 15억 원, 총 173억 원의 피해신고가 접수됐다고 중간 집계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라 이낙연 전라남도지사는 복구가 모두 완료되는 시점까지 해당 지자체와 군부대, 유관기관 등과 긴밀히 협조해 소요인력 및 장비를 총동원해 정확하고 신속하게 피해조사를 실시하는 한편 사유시설에 대해서는 피해신고가 누락되는 일이 없도록 전 행정력을 동원할 것을 특별 지시했다.

태풍 ‘차바’ 피해는 여수와 고흥, 완도 등 동부권에서 크게 나타났다. 사유시설의 경우 주택 파손과 침수 4가구, 낙과 706ha, 농경지 3천 8ha, 비닐하우스 0.9ha, 축사 236㎡, 수산 양식시설 372어가의 피해신고가 접수됐다. 이 가운데 수산양식시설의 경우 전체 사유시설 피해액의 96%인 152억 원으로 집계됐다.

공공시설 피해는 여수 남면 역포마을 방파제 파손 등 총 255건에 달한다. 선척장과 방파제 등 어항시설물 46개소, 가로수 171그루, 신호등과 가로등 38개소 등의 피해가 발생했다.

전라남도는 해안 시설물의 경우 태풍 발생 이후 호우와 함께 파고가 높아져 먼 바다에 위치한 수산양식시설의 피해 신고가 늦어지고 있는 가운데 신속한 피해 복구와 잔해물 제거 등을 위해 오는 12일까지 특별교부세 9억 원을 긴급 투입할 계획이다.

피해신고 접수는 14일까지 완료할 예정이며 피해 신고가 완료되면 담당 공무원들의 현지 조사 후 피해액을 확정하고, 중앙부처와 국비 지원 규모를 협의하게 된다.

조태용 전라남도 자연재난과장은 “태풍 피해가 많은 여수와 고흥은 피해 복구 정부 지원금이 70%까지 반영되는 우심(尤甚)지역으로 선정될 가능성이 높다”며 “해당 자치단체 및 정부부처 등과 긴밀한 협의를 계속 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조은뉴스 16-10-11 01:02 | 최종업데이트 16-10-11 01:02    프린트    이메일보내기 | 목록보기 
기자
▶ 이메일 보내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남도, 수산물 소비·관광 활성화 ‘영광칠산타워’ 개장
여주시, 보건과 복지 함께 아우르는 노인 생명존중 사업 추진
→뉴스홈으로   ↑ top
공지사항
서울e조은뉴스입니다.

    2012-11-27

 

연 예 NEWS
스포츠종합
호주 프리미엄 수제맥주 키트 쿠..
쉐보레 초청 이대영 군, 맨유 개..
연예종합
데뷔10주년을 맞이한 소녀시대를 위해 소녀시대숲 2호가 서울로7017의 스타나무 ..
젝스키스, 데뷔 20주년을 맞아 ‘..
모델 이현이, 인스타그램에 아들 ..
AOA 설현, 20일 패션쇼핑몰 엔터식..
동정 인사 새얼 부음 알림
천사가 보내온 3
24년의 세월을 서울역 인근 노숙인들을 위한 구호사업
신문사소개 | 회사연혁 | 조직구성도 | 본사 편집위원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정정보도신청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



대표 이대균 010-9908-2580 / 편집국장 이선호 010-7685-3400 / 취재국장 김진국 / 관리국장 김덕환 | 문의 메일 star4938@naver.com |
Copyrightⓒ by 서울e조은뉴스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qrcode